예약률 높은 뉴욕의 추천 호텔

뉴욕의 900개 호텔 모두 보기
더 루즈벨트 호텔, 뉴욕 시티
더 루즈벨트 호텔, 뉴욕 시티

45 E 45th Street, New York 10017

4.0 (5.0점 만점)
3.7/5 (이용 후기 18,476개)

뉴욕시의 이스트 45번가(East 45th Street)와 매디슨 애비뉴(Madison Avenue)가 만나는 코너에 위치한 루즈벨트 호텔은 쇼핑가는 물론 3블럭 거리의 브로드웨이 극장가에 가기에도 편리합니다.

₩110,343
더 맨해튼 앳 타임스스퀘어 호텔
더 맨해튼 앳 타임스스퀘어 호텔

790 7th Ave, New York 10019

4.0 (5.0점 만점)
3.4/5 (이용 후기 6,925개)

미드타운에 위치한 이 호텔에서 걸어서 5분 이내 거리에는 에드 설리반 극장, 라디오 시티 음악당 등이 있습니다. 브로드웨이 및 록펠러 센터 또한 10분 이내 거리에 있습니다.

₩97,858
허드슨 뉴욕, 센트럴 파크
허드슨 뉴욕, 센트럴 파크

358 W 58th St, New York 10019

4.0 (5.0점 만점)
3.6/5 (이용 후기 6,854개)

헬스 키친에 위치한 이 호텔에서 걸어서 10분 이내 거리에는 링컨 센터, 카네기 홀, 에드 설리반 극장 등이 있습니다. 브로드웨이 및 록펠러 센터 또한 2km 이내에 있습니다.

₩117,453
크라운 플라자 타임스스퀘어 맨해튼
크라운 플라자 타임스스퀘어 맨해튼

1605 Broadway At 49th St, New York 10019

4.0 (5.0점 만점)
4.2/5 (이용 후기 5,878개)

뉴욕의 가족 여행에 좋은 이 호텔의 경우 유흥/오락 지구에 있으며, 걸어서 5분 이내 거리에는 팰리스 극장, 브로드웨이 등이 있습니다. 타임스 스퀘어 및 록펠러 센터 또한 10분 이내 거리에 있습니다.

요금 보기
힐튼 가든 인 타임스 스퀘어
힐튼 가든 인 타임스 스퀘어

790 Eighth Ave., New York 10019

3.5 (5.0점 만점)
4.4/5 (이용 후기 6,758개)

헬스 키친에 위치한 이 호텔에서 걸어서 10분 이내 거리에는 팰리스 극장, 브로드웨이, 타임스 스퀘어 등이 있습니다. 에드 설리반 극장 및 라디오 시티 음악당 또한 10분 이내 거리에 있습니다.

₩107,839
월드 센터 호텔
월드 센터 호텔

144 Washington St, New York 10006

4.0 (5.0점 만점)
4.3/5 (이용 후기 1,675개)

상업 지구에 위치한 이 호텔에서 걸어서 10분 이내 거리에는 국립 9.11 테러 메모리얼, 원월드 무역 센터, 뉴욕 증권거래소 등이 있습니다. 뉴욕 연방준비은행 및 배터리 공원 또한 15분 이내 거리에 있습니다.

₩127,806
엠파이어 호텔
엠파이어 호텔

44 W 63rd St, New York 10023

4.0 (5.0점 만점)
3.8/5 (이용 후기 5,895개)

뉴욕의 중심에 위치한 가족 여행에 좋은 이 호텔에서 걸어서 15분 이내 거리에는 링컨 센터, 카네기 홀, 에드 설리반 극장 등이 있습니다. 브로드웨이 및 록펠러 센터 또한 2km 이내에 있습니다.

₩151,491
호텔 세인트 제임스
호텔 세인트 제임스

109 W. 45TH ST., New York 10036

2.5 (5.0점 만점)
3.7/5 (이용 후기 9,434개)

맨해튼 심장부에 위치한 호텔 세인트 제임스는 타임 스퀘어에서 1 블록, 몇 분 거리에는 록펠러 센터, 라디오 시티 뮤직 홀 및 그랜드 센트럴 스테이션이 있습니다.

₩94,938
홀리데이 인 뉴욕 시티-미드타운-57번 스트리트
홀리데이 인 뉴욕 시티-미드타운-57번 스트리트

440 W 57th St, New York 10019

3.0 (5.0점 만점)
3.8/5 (이용 후기 5,002개)

헬스 키친에 위치한 이 호텔에서 걸어서 10분 이내 거리에는 터미널 5, 링컨 센터, 카네기 홀 등이 있습니다. 프레임즈 볼링 라운지 및 브로드웨이 또한 2km 이내에 있습니다.

요금 보기
월도프 아스토리아 뉴욕
월도프 아스토리아 뉴욕

301 Park Avenue, New York 10022

4.5 (5.0점 만점)
4.2/5 (이용 후기 9,640개)

뉴욕의 귀부인을 연상하게 하는 우아한 아르데코풍의 월도프 아스토리아는 록펠러 센터에서 2블록, 브로드웨이 극장가에서 4블록 떨어진 시내에 자리하고 있습니다. 타임 스퀘어, 센트럴 파크, 그랜드 센트럴 및 5번가의 화려한 …

₩220,951

뉴욕의 최신 이용 후기

콘텐츠 숨기기

뉴욕 호텔 조건 검색

뉴욕 소개 :

문자 그대로의 '도시'

뉴욕은 필적할 만한 도시가 거의 없을 정도로 엄청난 에너지를 방출합니다. 이 에너지가 사람들의 빠른 발걸음에서 나온 것인지, 고층 건물에서 나온 것인지, 아니면 빽빽한 이 도시에서 북적거리는 800만 주민들의 큰 야심에서 나온 것인지는 알 수 없지만 그것이 무엇이든 이 도시의 엄청난 에너지를 부인할 수는 없습니다.

뉴욕 사람들은 그들이 사는 뉴욕을 그냥 '도시'라고 부릅니다. 여기에는 뉴욕만이 진정한 도시라는 의미가 함축되어 있어서 다른 도시의 사람들은 이들을 거만하다고 합니다. 그렇지만 이 정신 없이 바쁜 도시에서 며칠만 지내 보면, 그러한 기분을 이해할 수 있게 될 것입니다. 조금 과장하자면 뉴욕은 24시간 깨어 있는 잠들지 않는 도시입니다.

오감을 자극하는 도시

뉴욕을 처음 방문할 때 다소 압도되는 것은 당연한 일입니다. 이 도시는 미드타운의 노점에서 파는 뜨거운 자이로의 냄새와, 혼잡한 통근 시간에 지하철역에서 울리는 거리 연주자의 색소폰 소리, 밤낮 없이 항상 반짝이는 타임 스퀘어의 네온 불빛 등 온갖 자극적인 것들로 넘쳐납니다.

이렇게 도처에서 오감을 자극하는 것들이야말로 뉴욕을 정말로 활기 있게 합니다. 이곳에서는 모든 사람을 흥분시킬 만한 일이 생길 수도 있다는 것을 금방 알게 될 것입니다. 브로드웨이에서 오페라의 유령과 같은 장기 공연 뮤지컬을 볼 수도 있고, 최신식 대체 예술 공간에서 열리는 로프트 파티에 참석할 수도 있습니다. '섹스 앤 더 시티'의 주인공처럼 소호 거리에서 녹초가 될 때까지 쇼핑할 수도 있고, 웨스트 빌리지의 와인 바에서 지식층의 사람들과 격의 없이 어울릴 수도 있습니다.

굳이 센트럴 파크에 가지 않더라도 자연을 즐길 수 있습니다. 이스트 빌리지의 여러 곳에 공공 정원이 있으며, 브루클린의 프로스펙트 파크도 정말 멋집니다. 북쪽의 브롱크스 동물원에 가보거나 워싱턴하이츠의 포트 트라이언 파크로 가 보는 것도 좋습니다. 이곳은 허드슨 강의 위쪽에 있어 팰리세이드 전망을 보기에 좋습니다. 이 중 어느 곳에서든 이곳이 도시라는 것을 믿을 수 없을 것입니다.

뉴욕 속의 세계

이렇게 큰 도시에 익숙해지자면 우선 도시를 쭉 훑어보는 것도 좋습니다. 승하차가 자유로운 버스 투어 를 이용하면 도시를 좀더 자세히 살펴볼 수 있습니다. 다른 방법으로, 헬기 투어를 이용하여 뉴욕의 다섯 자치구를 돌아보거나, 훌륭한 저녁 식사가 제공되는 유람선을 타고 맨하탄의 기념물을 둘러볼 수도 있습니다. 좀 사치스러울 수도 있고 너무 대담할 수도 있지만 이곳은 뉴욕이니까 시도할 만하지 않을까요?

확실히 뉴욕은 여러 인종이 각각의 구역을 이룬 채 이웃하여 살고 있는 곳이지만 그렇게 겁먹을 일은 아닙니다. 리틀 이탈리아부터 차이나타운까지, 또는 남동 해안부터 첼시까지, 뉴욕에는 고유한 지방색이 있는 지역이 몇몇 있습니다. 그렇지만 각 지역 사이에 인공적인 경계가 있는 것은 아니며, 서로 다른 수백만의 사람들이 매일같이 서로 어울려 이 도시에 멋진 이야기들을 만들어 가고 있습니다. 뉴욕 사람들이 자신이 세상의 중심에서 살고 있다고 생각하는 것도 아마 그런 이유일 것입니다. 뉴욕은 진정 전세계를 포용하는 곳입니다.

이 외에 뉴욕 여행 가이드를 보고 싶으시다면 ‘여기’를 클릭해주세요!

오감을 자극하는 도시

뉴욕을 처음 방문할 때 다소 압도되는 것은 당연한 일입니다. 이 도시는 미드타운의 노점에서 파는 뜨거운 자이로의 냄새와, 혼잡한 통근 시간에 지하철역에서 울리는 거리 연주자의 색소폰 소리, 밤낮 없이 항상 반짝이는 타임 스퀘어의 네온 불빛 등 온갖 자극적인 것들로 넘쳐납니다.

이렇게 도처에서 오감을 자극하는 것들이야말로 뉴욕을 정말로 활기 있게 합니다. 이곳에서는 모든 사람을 흥분시킬 만한 일이 생길 수도 있다는 것을 금방 알게 될 것입니다. 브로드웨이에서 오페라의 유령과 같은 장기 공연 뮤지컬을 볼 수도 있고, 최신식 대체 예술 공간에서 열리는 로프트 파티에 참석할 수도 있습니다. '섹스 앤 더 시티'의 주인공처럼 소호 거리에서 녹초가 될 때까지 쇼핑할 수도 있고, 웨스트 빌리지의 와인 바에서 지식층의 사람들과 격의 없이 어울릴 수도 있습니다.

굳이 센트럴 파크에 가지 않더라도 자연을 즐길 수 있습니다. 이스트 빌리지의 여러 곳에 공공 정원이 있으며, 브룩클린의 프로스펙트 파크도 정말 멋집니다. 북쪽의 브롱크스 식물원에 가 보거나 워싱턴하이츠의 포트 트라이언 파크로 가 보는 것도 좋습니다. 이곳은 허드슨 강의 위쪽에 있어 팰리세이드 전망을 보기에 좋습니다. 이 중 어느 곳에서든 이곳이 도시라는 것을 믿을 수 없을 것입니다.

뉴욕 속의 세계

이렇게 큰 도시에 익숙해지자면 우선 도시를 쭉 훑어보는 것도 좋습니다. 승하차가 자유로운 버스 투어 를 이용하면 도시를 좀더 자세히 살펴볼 수 있습니다. 다른 방법으로, 헬기 투어를 이용하여 뉴욕의 다섯 자치구를 돌아보거나, 훌륭한 저녁 식사가 제공되는 유람선을 타고 맨하탄의 기념물을 둘러볼 수도 있습니다. 좀 사치스러울 수도 있고 너무 대담할 수도 있지만 이곳은 뉴욕이니까 시도할 만하지 않을까요?

확실히 뉴욕은 여러 인종이 각각의 구역을 이룬 채 이웃하여 살고 있는 곳이지만 그렇게 겁먹을 일은 아닙니다. 리틀 이탈리아부터 차이나타운까지, 또는 남동 해안부터 첼시까지, 뉴욕에는 고유한 지방색이 있는 지역이 몇몇 있습니다. 그렇지만 각 지역 사이에 인공적인 경계가 있는 것은 아니며, 서로 다른 수백만의 사람들이 매일같이 서로 어울려 이 도시에 멋진 이야기들을 만들어 가고 있습니다. 뉴욕 사람들이 자신이 세상의 중심에서 살고 있다고 생각하는 것도 아마 그런 이유일 것입니다. 뉴욕은 진정 전세계를 포용하는 곳입니다.